(주)아이케이는 세상과 함께하며 모두가 더불어 살아가는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 갑니다.

IK 소식

아이케이의 새로운 소식 및 사업관련 정보를 전해드립니다.
IK 소식 게시물 뷰페이지
[11월 4일 ~ 6일] IK 임원 및 간부 워크샵 2021.11.10

임원 및 간부 워크샵(해파랑길 47 ~ 50코스) 후기


일시 : 2021년 11월 4일 ~ 11월 6일

코스 :

1일차 48코스 13.7km

2일차 49코스 12.3km

3일차 50코스 12.7km(제진검운소 <-> 통일전망대 도보 불가하여 차량 이동)

작성자 : 김용희


회장님께서 6월 12일부터 시작하신 해파랑길 일정이 11월 6일 완료되었습니다.

그 멋진 도전의 결실을 축하 드리고자 마지막 4개 코스를 함께 걸었습니다.


1일차 (48코스 13.7km)






11월 4일 새벽에 출발하여 속초 김영애 할머니 순두부 본점(강원 속초시 원암학 사평길 183)에 10시 30분에 집결하여 부드러운 순두부로 든든하게 배를 채운 뒤 2개 조로 나누어 48코스 시작과 끝 지점인 가진항과 거진항으로 이동하였습니다.

화창한 날씨와 멋진 바다 풍경을 만끽하다 걷다 보니 어느새 반대편에서 출발한팀과 마주하였고 서로가 '이건 산책수준밖에 안되겠다'며 각자의 체력을 과시하였습니다.


그렇게 산책 수준밖에 되지 않는 멋진 코스를 마무리 하고 첫 날 저녁식사 장소인 속초 문어 국밥(강원 속초시 중앙로147번길 43)에 모여서 야들야들한 문어숙회와 육회, 문어 계란말이 그리고 정말 특이했던 문어국밥을 먹었습니다.


부른 배를 두드리고 있을 때 회장님께서 숙소 복귀 후 잠시 미팅을 가지자고 공지를 하셨고 잠시 후 저를 뒤로 조용히 부르셔서 깜짝 이벤트로 맛있는 대게를 미리 준비해 두었으니 숙소가는 길에 찾아오라고 지시 하셨습니다.(생생대게 회직판장, 강원도 속초시 중앙로129번길 41) 그렇게 숙소로 돌아온 후 방에 모여 간단한 회의를 진행 한 뒤 맥주를 곁들인 대게 파티를 열었습니다.


회장님 세심한 배려에 다시 한번 감사드립니다.


2일차 : 49코스 12.3km, 47코스 9,7km





2개 코스를 걸어야 했기에 아침 일찍부터 준비를 하고 전일 저녁식사를 했던 속초 문어 국밥으로 향했습니다.

회장님께서 특별히 부탁하셔서 원래 메뉴에는 없는 도루묵 찌개를 맛볼 수 있었습니다. 

아침식사를 마치고 또 다시 2개 팀으로 나누어 49번 코스 시작과 끝인 거진항과 통일안보공원으로 향했습니다.

49번 코스는 난이도 보통인 코스로 산행길이 많아 어느 누구도 산책 수준이라는 이야기는 차마 하지 못했습니다.


점심식사로 막국수를 맛있게 먹고 서둘러 47번 코스로 이동하였습니다.

47번 코스는 거리도 짧고 코스 또한 평지로 되어 있어 부담 없이 멋진 바다 풍경을 즐기며 걸을 수 있었습니다.


2일차 마지막 일정으로 속초의 명물 영랑호로 이동하여 각자 자전거를 빌려 타고 호수를 한 바퀴(8km) 돌았습니다.

멋진 호수 경관과 편리하게 조성되어 있는 자전거 길 덕분에 즐거운 라이딩이 되었습니다.


영랑호 자전거 라이딩을 마치고 동명항생선숯불구이(강원 속초시 번영로 129번길 21)에서 맛있는 저녁식사를 하였습니다.

각자 쉬고 싶은 마음을 이해하셨는지 회장님께서 저녁 식사 후 자유시간을 배정해 주셨습니다.


3일차 : 50코스 12.7km(제진검문소 <-> 통일전망대 도보 불가하여 차량 이동)





드디어 대망의 해파랑길 완주일이 밝았습니다.

출발 전 원조동해순대국(강원 속초시 중앙로 129번지 35-17)에서 식사를 하였습니다.


50코스는 군사상의 사유로 제진검문소에서 통일전망대 까지는 도보로 이동이 불가능하여 전원 차량을 타고 통일 전망대까지 이동 후 기념 촬영을 하고 다시 제진 검문소까지 와서 운전자를 제외한 가족들이 내려 걷기 시작하였고 운전자들은 출발점인 통일 안보공원에 차를 주차 하고 걷기를 시작하였습니다.

짧은 거리라 쉽게 생각했는데 산등성이 몇 개를 넘어야 하는 숨이 차는 코스였습니다.

중간지점에서 조우를 한 뒤 모두 함께 통일 안보공원에 도착하였습니다.


제주 올레길, 남파랑길 그리고 드디어 해파랑길까지 모두 완주 하신 회장님께 진심어린 축하의 박수, 꽃다발, 기념패를 전달해 드리고 단체 촬영을 끝으로 걷기 일정은 마무리 되었습니다.


먼 길 돌아가야 하는 가족들을 위해 잠수부 횟집(강원도 고성군 현내면 대진어촌계 회타운 4호점)에서 맛있는 회와 매운탕을 사주셨습니다.


6월 12일부터 11월 6일까지 50개 코스 총 750km를 완주하신 회장님께 다시 한번 축하의 말씀을 올리며 한번 세운 목표는 반드시 달성하시는 114 도전 정신을 우리 모두 배우도록 하겠습니다.


-끝-




이전글 마지막 글입니다
다음글 [IK 남파랑길을 가다! - 72코스(14.9km)] IK가족과 함께한 5조 3일차의 기록 2021.05.12
견학일정 확인
일시 2015-05-06 10:30~11:50
단체명 서울시 중구청 환경과
확인